• 최종편집 2022-05-13(금)
 
홍보 웹배너
[뉴스업투데이] 인천시가 일상 재개에 맞춰 관광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관광활동 지원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인천광역시와 인천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는 장애인, 어르신 등 관광취약계층에게 인천 여행 기회를 제공하는 ‘오감만족 인천동행’사업을 올해도 지속 추진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축소됐던 여행횟수와 참여 인원도 확대한다.

2019년부터 추진된 ‘오감만족 인천 동행’ 사업은 관광취약계층의 관광 향유 증진을 위해 자원봉사자와 함께하는 무장애 여행, 한부모가정 가족여행, 아동·청소년 체험여행, 어르신 온천·유람선 여행, 비대면 VR힐링관광 등 맞춤형 여행 기회를 제공해 참여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어왔다.

올해는 강화평화·체험관광, 서구 생태체험, 중구 역사체험, 송도·영종도 명소 체험 등 인천 명소관광을 확대 운영하고, VR힐링 관광 콘텐츠를 추가해 더 많은 볼거리를 제공한다.

시는 협의회를 통해 1차 참여 기관 15개소(VR힐링관광 10개소, 명소관광 5개소)를 모집해 지난 18일부터 백령도와 소이작도 풍경을 담은 VR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오는 27일에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의 월미도와 개항장문화지구 방문을 시작으로 인천의 명소관광도 재개한다.

홍준호 시 문화관광국장은 “코로나19로 개별 관광이 더욱 어려웠던 장애인,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의 관광 기회를 확대하고 참여자들이 불편함 없이 인천을 보고 즐길 수 있도록 세심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61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어르신, 장애인 등 관광약자와 함께 인천 곳곳 명소 여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