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0(수)
 
'라디오스타’ 이태곤
[뉴스업투데이] ‘올해의 안방극장 빌런’에 등극한 두 배우 ‘결혼작사 이혼작곡’ 이태곤, ‘오케이 광자매’ 최대철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팽팽한 토크 빅 매치를 펼친다. 두 사람은 시청자들을 피꺼솟(?)하게 한 불륜 연기 비하인드를 공개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오는 6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이태곤, 최대철, 김준현, 태항호와 함께하는 ‘방구석 빌런즈’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태곤은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에서 불륜을 들키고도 적반하장 태도를 보인 신유신 역할을 실감 나게 연기해 시청자들의 ‘피꺼솟’을 유발했다. 최대철은 ‘오케이 광자매’에서 불륜도 모자라 혼외 자식까지 낳은 불륜남 배변호를 연기해 화제를 모았다.

역대급 분노 유발 캐릭터를 연기하며 ‘올해의 안방극장 빌런’에 등극한 이태곤과 최대철은 불륜 연기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준다. 먼저 이태곤은 “이런 캐릭터는 처음이라 더 욕을 먹어 봐야겠다고 생각해 대본보다 더 강하게 연기했다”라고 고백한다.

또한 이태곤은 임성한 작가의 부탁으로 ‘결혼작사 이혼작곡’ 배우들과 기묘한 모임을 가졌다고 고백한다. 특히, 이 모임 덕분에 실감나는 연기를 펼칠 수 있었다고 밝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이어 이태곤은 ‘결혼작사 이혼작곡’에서 박주미와 열연한 70분 대화신의 비화를 들려준다. 엄청난 대본 분량부터 자신만의 대사 암기 비법 등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뒷이야기는 물론, 해당 장면을 통해 기네스 기록까지 노린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낼 예정이다.

이태곤이 임성한 작가의 페르소나라면, 최대철은 ‘우리 갑순이’, ‘왜그래 풍상씨’, ‘오케이 광자매’에 연이어 출연한 문영남 작가의 페르소나이다.

최대철은 ‘오케이 광자매’ 촬영 중 문영남 작가가 대본에 자신만 눈치 챌 수 있는 특별한 시그널을 심어 놨다고 고백해 4MC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전해진다.

시청자들의 ‘피꺼솟’을 부른 ‘올해 안방극장의 빌런’ 이태곤과 최대철은 서로의 연기를 지켜본 소감을 밝히며 팽팽한 토크 빅 매치를 펼친다.

이태곤은 “나는 최대철에게 상대가 안 된다”며 맹공격에 나섰고, 최대철은 “‘결사곡’ 이태곤의 캐릭터는 지능적이다”라고 맞받아쳐 웃음을 유발한다.

이태곤과 최대철의 반전 과거도 공개된다. 대하 사극 ‘광개토태왕’에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광개토대왕 역의 이태곤의 제안으로 즉석에서 ‘3초 동맹’을 맺었다고. 특히 최대철은 당시를 회상, “피(?)가 모자를 정도였다”고 밝혀 과연 어떤 일이 벌어졌을지 궁금증을 유발한 한편 이태곤을 향한 고마움도 표현해 기대를 모은다.

이태곤의 노안 굴욕(?) 과거도 공개된다. 이태곤은 “45살인 지금과 고등학생 때 얼굴이 비슷하다”고 고백한다. 이와 함께 그가 고등학교 3학년 때 촬영한 웨딩 화보가 공개돼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이태곤과 최대철의 토크 빅 매치는 오는 6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440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라디오스타’ 이태곤, '결사곡' 촬영 전 비하인드 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