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0(수)
 
[뉴스업투데이] 조달청은 10월1일부터 물품 직접생산 위반으로 입찰참가자격 제한 시 법령에서 정한 제한기간을 엄격히 적용하기로 했다.

조달청은 원산지 위반업체로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에 손해를 끼친 경우에는 1∼2년, 타사 완제품 납품업체는 ‘부정한 행위를 한 자’로 6개월로 제한한다.

다만, 개별적으로 구체적인 감경사유가 있을 때에는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 직접생산 위반시 법령에서 정한 제한기간을 엄격히 적용하여 조달업계에 경각심을 높이고, 공정한 조달시장 질서를 확립해 나가기 위한 조치이다.

강신면 구매사업국장은 “직접생산 위반 등 불공정 행위에 대해서는 입찰참가자격 제한을 엄격히 적용할 것”이라며 “공공조달시장에서 열심히 사업하는 건전한 업체들이 성장·발전할 수 있는 여건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684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조달청, 물품 직접생산 위반업체 입찰참자가격 제한 강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